TOP 주요 내용 섹션으로 이동

타이베이 관광 웹사이트

북투 매정 서비스센터 梅庭

앵커 포인트
3.5 54 건의 리뷰

토요일:09:00 - 17:00

4.2

7803

소개

이곳은 일찌기 “한 시대의 초성(一代草聖)”이라고 불리던 우우임(于右任)선생의 피서용 별관으로 1930년대에 지어졌으며 건축형식이 특수하고 일본식 나무 구조의 건축양식을 유지하고 있으며 넓은 정원에는 푸른 나무가 그늘을 이루고 있다. 현재는 시에서 역사적 건축으로 지정되어 역사건축 상설관과 참관객 센터가 구비되어 있다.

관광 명소 정보

테마
역사/건축 예술문화공간 공공예술
추천 대상
부모 - 자식 교육、사회과 견학
추천하는 달
1년 내내
전화
+886-2-28972647
주소
대만타이베이 시베이터우 구중산로 6호

영업 시간

일요일 09:00 - 17:00
월요일 휴식의 날
화요일 09:00 - 17:00
수요일 09:00 - 17:00
목요일 09:00 - 17:00
금요일 09:00 - 17:00
토요일 09:00 - 17:00

서비스 시설

  • 화장실

교통 정보

인근 MRT 역

R 단수이-신이 선 신베이터우

Instagram @taipeitravel

圖片文字介接自Instagram,版權屬原作者所有
Review

TripAdvisor 리뷰

3.5 54 건의 리뷰 리뷰 쓰기

여행자 평가

  1. 3 최악
  2. 4 별로
  3. 9 보통
  4. 28 좋음
  5. 10 아주좋음

여행자 유형

  1. 6 가족
  2. 18 커플
  3. 18 나홀로 여행
  4. 1 비지니스
  5. 4 친구
  • Stay805966

    오산, 대한민국

    여행자 유형:

    친구 동반 여행

    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자두자두한 느낌은 아니다.

    2017-12

    전체적으로 신베이터우 공공온천으로 향하는 길이 아름답다. 하지만 목재로 섬세하게 건축된 테라스가 연이은 이 plum garden이 그 아름다운 전경을 만드는 데에 큰 몫을 했음이 분명하다. 잔잔한 호수 위로 펼쳐진 새소리 가득한 ㅍㅇ경속에 이 아름다운 목재건물은 단연 돋보인다.
  • SELECTION6

    台灣台北

    整體環境相當清幽。

    2021-10

    從北投溫泉博物館,往右上坡繼續走,經過戶外露天溫泉就到梅庭啦。這個建築故居雖然有所爭議,但它確實值得保存及參觀。
  • 619jeffry

    Essendon, Australia

    A piece of history

    2021-08

    This villa is quite fascinating. It is rather small, but it has a number of mimentos from the post-retrocession era. The calligraphy by talented educator Yu Youren is regarded as being very good. You may also see mimentoes of Teresa Teng (also known as Deng Li-jun). Her haunting melodic songs can be heard wherever Chinese people gather. The plum flower was much loved in the post-retrocession era, when Chiang Kai-shek still had hopes of recovering the Mainland. The plum tree flowers when the weather is coldest. Although the villa is small, it has some interesting souvenirs. Entry is gratis.
  • Quest807849

    Taipei

    여행자 유형:

    單獨旅遊

    能不能正視歷史

    2021-04

    「梅庭」是馮中煊先生(號「梅庭散人」)故居,他於民國四十五年以鉅資購置並遷入北投中山路六號現址(有戶籍謄本為憑),當時日本人已離開台灣十年,房院因無人居住而荒煙蔓草,他修葺妥當,又做了一些工事才有後來的風貌 他一家在「梅庭」無間斷居住了近半世紀,其後人尚有在台灣者,永和有名的「小德張熱炒碳烤羊肉爐」老闆馮和祥先生即其公子,手邊尚有于右老寫給他父親的書法數幀,上款均為「梅庭先生 正」,下款于右任。另在永和店裡牆上,也掛著故家門口鐫刻「梅庭」二字的于右任手書。親屬所最不滿者,就是市府僭用其父的號,再冠上于右任的名,使得梅庭積非成是,變成于右任故居,或于右老某一年暑居之處,彷彿他們一家完全不曾存在,誤導海內外各界甚深。其實于右任雖貴為監察院長,卻與梅庭毫不相干,市府實不宜罔顧史實,便宜行事。
  • erikorintokyo

    東京23区, 東京都

    書家の方のお家です。

    2019-12

    北投温泉散策の一部として行ってきました。無料で入れます。日本家屋のように、靴を脱いで入ります。とても趣があるのに無料だったのでびっくりしました。庭には梅の花があり、12月末に訪れた時には少し咲いていました。

1-54 건의 리뷰

모든 리뷰

이 리뷰는 타이베이시 정부와 트립어드바이저 LLC의 의견이 아닌 트립어드바이저 회원의 주관적인 의견입니다.

© 2018 TripAdvisor LLC

:::

지도

날씨

  • 오늘 16°C 50%
  • 01/30 14°C 80%
  • 01/31 16°C 30%

주변 관광지

관광 명소 더보기
Top